오리온 국내외 임원 '윤리경영' 강화 다짐
오리온 국내외 임원 '윤리경영' 강화 다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워크숍 열어 고객-협력회사-주주-임직원-사회 기여 실천방안 수립·선포
오리온그룹 국내외 임원들이 지난달 31일 열린 '그룹 윤리경영 임원 워크숍 및 윤리규범 선포식'에서 윤리규범 선언문을 낭독하고 있다. (사진=오리온그룹)
오리온그룹 국내외 임원들이 지난달 31일 윤리규범 선언문을 읽고 있다. (사진=오리온그룹)

[서울파이낸스 최유희 기자] 오리온그룹의 국내외 전 임원들이 윤리경영을 실천하겠다고 다짐했다. 1일 오리온그룹은 "2019년을 윤리경영 실행력을 강화하는 해로 삼기로 했다"고 밝혔다. 

오리온그룹에 따르면, 지난 31일 윤리경영 임원 워크숍과 윤리규범 선포식을 열었다. 이날 워크숍에선 최근 4년간 추진해온 윤리경영 성과를 점검하고, 각 부문에서 실행력을 강화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 이를 토대로 고객 만족, 협력회사 동반성장, 주주가치 증대, 임직원 중시, 사회에 대한 책임 등이 담긴 '오리온 윤리규범'을 선포했다.
 
오리온은 올해도 소비자에게 더 많은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착한 포장 프로젝트를 이어가면서, 가격 대비 만족도를 높인 신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제품이력시스템을 통한 재고 관리도 강화한다. 

협력회사와 공정거래 정착을 위해 전자계약 시스템을 도입하고, 기술 개발, 해외 수출 지원 등 상생 활동도 강화할 방침이다. 특히 2017년 11월 중소협력회사인 성보잉크, 한두패키지와 함께 개발해 녹색인증을 따낸 포장재 적용을 확대하는 등 환경보호 노력도 이어간다. 
 
지난해 10월 시작한 매월 잠정영업실적 공시를 지속하며, 경영 정보에 대한 투자자들의 접근성과 주주가치를 높일 계획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지난 4년간 중점 추진해온 윤리경영을 바탕으로 견실한 성장을 이어올 수 있었다. 회사와 이해관계자가 상호 윈-윈할 수 있도록 윤리경영 실행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