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혼조···WTI, 0.8%↓
국제유가 혼조···WTI, 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국제유가가 1월 마지막 날인 31일(현지 시간) 혼조세를 나타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3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0.8%(0.44달러) 내린 53.79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3월물 브랜트유는 오후 2시 41분 현재 배럴당 0.41%(0.25달러) 상승한 61.9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국의 지난해 11월 하루 원유 생산량이 전달의 1150만 배럴에서 1190만 배럴로 늘었다는 미 에너지정보청(EIA)의 발표가 유가 상승을 제한했다.

최근 국제유가는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와 공급 과잉 우려, 미국의 베네수엘라 국영 기업 제재 등에 민감하게 반응하며 등락을 지속해왔다. 다만 최근 급등세에 힘입어 WTI는 이달 들어서만 18.5%, 브렌트유는 같은 기간 15% 정도의 상승세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