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엠에스, 인도에 당화혈색소측정시스템 수출
GC녹십자엠에스, 인도에 당화혈색소측정시스템 수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아시스 인디아와 133억원 규모 '그린케어 에이원씨' OEM 공급 계약
'그린케어 에이원씨' (사진=GC녹십자엠에스)
당화혈색소(HbA1c) 측정 시스템 '그린케어 에이원씨' (사진=GC녹십자엠에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진단시약·의료기기 전문기업 GC녹십자엠에스가 디아시스 인디아와 당화혈색소(HbA1c) 측정 시스템 '그린케어 에이원씨' 주문자 상표 부착 생산(OEM) 공급 계약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GC녹십자엠에스는 4년간 측정기기부터 진단시약까지 당화혈색소 시스템 133억원어치를 공급하게 된다.

디아시스 인디아는 독일에 본사를 둔 글로벌 체외진단 의료기기 기업인 디아시스의 인도법인이다. 디아시스의 현장진단(POCT) 의료기기 사업 심장부로 꼽힌다. 

GC녹십자엠에스는 디아시스 인디아가 보유한 영업망을 활용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당뇨 인구가 많은 인도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하게 됐다. 국제당뇨연맹(IDF)에 따르면 당뇨로 진단받은 인도 성인(20~79세) 인구만 약 7300만명에 달한다.

안은억 GC녹십자엠에스 대표는 "세계적으로 고령화로 인한 당뇨 환자 증가와 당화혈색소 검사 의무 추세에 맞춰 관련 시장 규모는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번 계약과 같은 사업 다각화가 국내외 시장에서 수익성 극대화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