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I 코리아, 새 대표에 호세 루이스 아마도르 선임
JTI 코리아, 새 대표에 호세 루이스 아마도르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세 루이스 아마도르 JTI 코리아 신임 대표. (사진=JTI 코리아)
호세 루이스 아마도르 JTI 코리아 신임 대표. (사진=JTI 코리아)

[서울파이낸스 최유희 기자] 담배기업 JTI 코리아는 21일 호세 루이스 아마도르(Jose Luis Amador)를 신임 대표로 선임한다고 밝혔다.

JTI 코리아에 따르면, 스페인 태생인 호세 루이스 아마도르 대표는 1998년 JTI에 입사했다. 스페인, 스위스 제네바 본사, 홍콩에서 마케팅 업무 등을 맡았다. 최근 7년간 멕시코 법인 대표를 지냈다. 멕시코 시장 개발을 맡아 '윈스턴' 브랜드의 성공적 출시를 이끌었다. 특히 '카멜' 브랜드를 합작법인 파트너로부터 되찾아, 멕시코에서 JTI를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성장시켰다. 

호세 루이스 아마도르 신임 대표는 "앞으로도 국내 훌륭한 인재들과 함께 높은 품질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그동안 글로벌 실무 경험을 활용해 JTI 코리아가 지속적으로 성장하도록 이끌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