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중보재단, 용인서 '예비중학생 날개달기 캠프'
보령중보재단, 용인서 '예비중학생 날개달기 캠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4일 경기 용인시에서 열린 '보령중보재단과 함께하는 예비중학생 날개달기 캠프'에 참가한 서울 종로구의 지역아동센터 학생들이 한국민속촌 대관문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보령중보재단) 
지난 3~4일 경기 용인시에서 열린 '보령중보재단과 함께하는 예비중학생 날개달기 캠프'에 참가자들이 한국민속촌 대관문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보령중보재단)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보령중보재단은 7일 서울 종로구 초등학교 6학년 30여명을 대상으로 지난 3~4일 경기 용인시에서 '예비중학생 날개달기 캠프'를 열어 중학교 생활을 미리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줬다. 김승호그룹 회장이 설립한 사회복지법인 보령중보재단은 2014년부터 종로구 지역아동센터 6학년들을 위한 예비중학생 날개달기 캠프를 열어왔다. 

보령중보재단에 따르면, 이번 캠프에 참여한 예비중학생 30여명은 1박2일 동안 목공예체험, 역사탐방, 직업체험 등을 통해 추억을 쌓았다. 중학생 선배와 만나 바뀌는 학교생활에 대한 얘기도 들었다. 

한 종로구 지역아동센터 교사는 "아이들이 초등학교 졸업을 앞두고 중학생이 되는 것에 대한 의미를 생각해볼 기회가 됐다. 건강한 또래관계를 만들어가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보령중보재단 관계자는 "청소년으로 성장하는 아이들의 몸과 마음이 건강하고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날개달기 캠프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