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식품, 중국 유베이와 총판 MOU
삼양식품, 중국 유베이와 총판 MOU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오프라인 유통망 확대, 수출 품목 다양화 기대
지난 4일 강원도 원주시에 위치한 삼양식품 공장에서 김정수 삼양식품 대표이사(왼쪽)와 시신가 닝씽 유베이 국제무역 유한공사 사장(오른쪽)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삼양식품)
지난 4일 강원 원주시 삼양식품 공장에서 중국 총판 업무협약을 한 김정수 삼양식품 대표이사(왼쪽)와 시신가 닝씽 유베이 국제무역 유한공사 사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삼양식품)

[서울파이낸스 최유희 기자] 7일 삼양식품은 강원 원주공장에서 지난 4일 중국 닝씽 유베이 국제무역 유한공사와 총판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삼양식품에 따르면, 유베이는 중국 500대 무역회사인 닝보 닝씽 그룹 소속으로 식품, 생활용품 등을 취급한다. 중국 내에 폭넓은 온·오프라인 유통망을 확보하고, 해외 유명 브랜드 총판도 맡고 있다.

삼양식품은 이번 협약을 통해 중국 연안 지역에 집중되어 있었던 오프라인 채널을 확대하며 수출을 늘릴 것으로 기대한다. 우선 세븐일레븐, 월마트, 용후이마트 등 편의점과 대형마트 1600여곳에 입점할 예정이다. 온라인 역시 '왕이카오라'나 '샤오홍슈' 등으로 확대한다.

삼양식품은 불닭볶음면 위주였던 현지 판매 제품도 불닭떡볶이, 불닭만두, 불닭소시지 등으로 다양화시킬 계획이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중국은 전체 수출 중 약 50%를 차지하는 중요한 시장"이라며 "광범위한 유베이 물류시스템과 유통, 마케팅 역량을 활용해 보다 체계적으로 중국 시장을 공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