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그룹, 윤리경영 정착 위한 시스템 구축
DGB금융그룹, 윤리경영 정착 위한 시스템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B대구은행 제2본점. (사진=DGB대구은행)
DGB대구은행 제2본점. (사진=DGB대구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DGB금융그룹이 경영 환경 쇄신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윤리경영 정착을 위한 시스템 개혁에 착수했다. 

DGB금융은 새로 정립한 그룹 윤리경영 비전으로 '청렴하고 올바른 경영으로 지속가능경영을 실천하는 신뢰받는 DGB'를 발표했다고 7일 밝혔다. 

DGB금융 관계자는 "이번에 발표된 윤리경영 비전은 윤리경영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와 국가경제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가 담겨 있다"며 "각종 내규를 정해 부패방지 모니터링과 교육 훈련, 처벌 강화 등 부패방지경영을 내부 시스템화했다"고 말했다. 

그룹 경영진부터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이기 위해 '임원 직무청렴계약제도'를 신설·시행한다. 제도 시행에 따라 앞으로 DGB금융의 모든 임원들은 금품 수수, 이권 개입 등 부패 행위 시 그에 상응하는 책임을 지게 된다. 김태오 회장은 청렴계약서에 가장 먼저 서명하며 임원들이 그룹의 신뢰회복 작업에 솔선수범할 것을 당부했다. 

이와 더불어 DGB금융은 올해 안에 한국표준협회로부터 ISO 37001 인증을 받을 예정이다. ISO 37001은 국제투명성기구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제정한 부패방지경영시스템 국제표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