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후원 20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
동서식품 후원 20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 우승자 조한승 9단 포함 입신 32명 참가…유창혁·조치훈 '와일드카드' 출전
6일 서울 성동구 홍익동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20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식에 참석한 전기 우승자 조한승 9단이 대진 추첨을 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6일 서울 성동구 홍익동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20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식에 참석한 전기 우승자 조한승 9단이 대진 추첨을 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동서식품은 6일 서울 성동구 홍익동 한국기원에서 제20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식을 열고, 대진 추첨을 했다. 개막 행사에는 김영삼 한국기원 사무총장과 지난해 우승자 조한승 9단, 준우승자 박영훈 9단 등 프로 바둑기사들이 참석했다. 
 
1999년 시작된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에 대해 동서식품은 "국내 바둑문화 확산을 위한 사회공헌활동 중 하나"이며 "최고 기량을 지닌 국내 프로 9단(입신)에게만 참가 기회가 주어진다"고 밝혔다. 
 
동서식품에 따르면,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은 각종 세계대회와 국내대회 성적을 종합적으로 반영한 '카누 포인트' 제도에 의한 초청전 방식이다. 지난해부터 출전자가 24명에서 32명으로 늘었다. 우승자는 '입신 중 입신'이란 명예와 상금 5000만원을 받는다. 
 
올해는 20주년을 맞아 대회 초창기 여러 차례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한 유창혁 9단과 과거 일본 바둑계를 휩쓸었던 조치훈 9단이 와일드카드로 출전해 관심이 쏠린다.  

바둑TV에선 내년 1월1일 박정환 9단과 신민준 9단의 20주년 기념 대국을 생중계할 예정이다. 이후 내년 1월7일 본선 첫 대국을 시작으로 약 5개월에 걸쳐 입신 중 최강자를 가린다. 

신연제 동서식품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담당자는 "내로라하는 프로 바둑기사들이 출전하는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을 통해 바둑에 관심을 가지는 분들이 더욱 많아지길 바란다. 앞으로도 삶의향기 동서문학상, 동서커피클래식 등 문화예술 지원 활동으로 소비자들에게 받은 사랑에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