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주) C&C, 조직개편···미래 사업 발굴·사회적 가치 창출 강화
SK(주) C&C, 조직개편···미래 사업 발굴·사회적 가치 창출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주) C&C 로고. (사진=SK(주) C&C)
SK(주) C&C 로고. (사진=SK(주) C&C)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SK(주) C&C는 6일 고객의 데이터 및 디지털라이제이션(Digitalization) 기반 미래 사업 발굴 리딩과 사회적 가치 창출 활동 강화를 골자로 한 2019년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를 실시했다.

SK(주) C&C는 먼저 고객의 산업에 맞는 데이터 기반의 디지털 비지니스 모델 혁신 지원을 전담할 최고경영자(CEO) 직속의 'BM혁신추진단'을 신설해, 선제적이고 종합적인 디지털라이제이션 전략을 수립·실행한다.

이외 'SV추진실'을 사업대표 산하에 두고 사업 전반에 걸친 사회적 가치 창출 활동 강화에도 나선다.

'디지털 총괄' 조직과 'IT서비스 사업' 조직은 현 체제를 유지해 DT(Digital Transformation) 사업 성과 창출을 주도적으로 추진하며 기존 비즈니스 모델의 안정적 추진에 주력키로 했다.

임원인사에서는 금융·전략사업부문장 김만흥 상무가 전무로 승진했다. 신규 임원으로 △디지털 GTM1그룹장 이규석 상무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 박종철 상무 △금융사업2본부장 강우진 상무 △기획담당 소병희 상무가 선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