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산업센터 신규 공급 전년比 30%↑…올해 121개 승인
지식산업센터 신규 공급 전년比 30%↑…올해 121개 승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상가정보연구소)
(자료=상가정보연구소)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최근 대형건설사들의 지신산업센터(옛 아파트형공장) 공급이 활발해지면서 신설 또는 변경 승인을 받은 지식산업센터 수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상가정보연구소에 따르면 올해 들어(11월말 기준) 전국 지자체에서 신설 또는 변경 승인을 받은 지식산업센터 수는 121개로 지난해(93개) 대비 30.1% 증가했다. 

연도별 승인건수를 보면 △2010년 57건 △2011년 37건 △2012년 36건 △2013년 39건 △2014년 37건 △2015년 65건 △2016년 82건 △2017년 93건 등으로, 2015년부터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1970년 이후 전국의 지식산업센터 총 승인건수는 1001건이다. 이 중 약 57%에 해당하는 567건이 2010년 이후에 승인을 받은 셈이다. 정부의 세제혜택과 높은 수익률이 장점으로 부각된 데다 대형건설사들이 사업 다각화의 일환으로 지식산업센터를 선보이며 공급 수가 늘었다.

다만 지역·입지별 양극화가 우려되는 만큼 투자에 신중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상혁 상가정보연구소 선임연구원은 "대체로 지식산업센터는 상가나 오피스텔 등 다른 수익형부동산보다 높은 임대수익률을 보이면고 있다"면서도 "최근 공급물량 증가로 인해 지역·입지별 양극화가 일어날 가능성이 큰 만큼 투자시 신중하게 옥석을 가릴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