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 오피스 '스파크플러스', 서울 서초구에 '6호 강남점' 오픈
공유 오피스 '스파크플러스', 서울 서초구에 '6호 강남점'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파크플러스 강남점(6호점) 라운지. (사진=스파크플러스)
스파크플러스 강남점(6호점) 라운지. (사진=스파크플러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공유 오피스 기업 스파크플러스는 지난 3일 서울 서초구에 6호 강남점을 열었다고 4일 밝혔다. 회사 측은 강남점에 베스핀글로벌, 야나두, 마이리얼트립 등의 입주를 확정하고, 선입주 계약으로 입주율 100%를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스파크플러스는 글로벌 투자기관 스파크랩과 아주호텔앤리조트의 투자로 설립된 공유 오피스기업으로, 지난 2016년 11월 1호점(역삼점1호점)을 비롯해 6개의 지점을 확보했다.

스파크플러스 관계자는 "입주 전 사전 논의를 통해 기업이 원하는 인테리어 기획부터 사무공간 배치까지 전부 맞춤형으로 설계가 가능하다"며 "2021년까지 25개 지점으로 확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