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DMC SK 뷰' 분양
SK건설, 'DMC SK 뷰'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은평구 DMC SK 뷰 투시도. (사진= SK건설)
서울 은평구 DMC SK 뷰 투시도. (사진= SK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SK건설은 이달 서울 은평구 수색동2 일원 수색 9 재정비촉진구역을 재개발하는 'DMC SK 뷰'의 분양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DMC SK 뷰'는 지하 5층~지상 30층, 8개동, 총 753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중 250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전용면적별로는 △59㎡ 50가구 △84㎡ 172가구 △112㎡ 28가구다.

단지가 위치한 수색·증산 뉴타운은 미디어밸리인 상암DMC의 배후 단지로 지하철6호선·공항철도·경의중앙선 환승역인 디지털미디어시티역과 인접하며 단지 앞 버스정류장에서 30개의 다양한 노선을 이용할 수 있다. 차량 이용시 강변북로·내부순환로 등을 쉽게 이용할 수 있고 서부광역철도(원종~홍대)와 월드컵 대교(2020년)가 개통예정이다.

단지 주변으로 증산초·중, 수색초, 연서중, 상신중, 숭실고 등이 위치해 통학이 가능하며 이마트 수색점, 홈플러스 상암점, 신촌 현대백화점 등 대형 편의시설과 상암DMC, 가재울뉴타운 등 생활인프라가 가깝다. 불광천, 봉산자연공원, 노을공원, 월드컵공원, 하늘공원, 난지한강공원 등 대규모공원이 단지 주변으로 많다.

단지 인근으로 서울시에서 사업부지 규모 32만3000㎡인 업무·상업·문화시설 등의 복합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며 디지털미디어시티역 주변으로는 상암 롯데복합쇼핑몰이 들어설 예정이다. 수색변전소 및 송전철탑 지중화 사업도 진행돼 서울시와 한전은 2023년까지 사업을 완료하고 택지와 업무·판매시설 등 복합시설을 마련하며 송전철탑 자리는 지역주민을 위한 휴식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단지는 남향위주 배치에 평면마다 공간 활용도를 높인 특화설계가 적용되고 커뮤니티 시설 도입과 지상에는 차가 없는 공원형 아파트로 조성된다. 입주는 2021년 10월 예정이며 견본주택은 서울시 은평구 증산동에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