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아이폰XS '반값' 판매
위메프, 아이폰XS '반값' 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25일 자정부터 오후 10시까지 2시간 간격 공개…트래픽 용량 초과 막기 위해 '사전입장제' 도입
'반값특가' 행사 안내 포스터. (사진=위메프)
'반값특가' 행사 안내 포스터. (사진=위메프)

[서울파이낸스 김태희 기자] '에어팟 대란'을 일으켰던 위메프의 반값특가 행사가 돌아온다. 이번엔 아이폰XS다.

20일 위메프는 오는 22일부터 25일까지 반값특가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해당 기간 매일 오전·오후 11시 선착순 아이폰XS을 구입할 수 있다. 이번에는 트래픽 용량 초과를 방지하고자 사전 입장제도를 도입했다. 사전입장권은 전날 오후 9시 위메프에 접속해 간단한 퀴즈를 맞히면 받을 수 있다.

주요 상품은 △애플코리아 정품 아이폰XS 골드 64G(67만5000원·100개) △배달의민족 치킨 50% 할인쿠폰(7500원·1만500개) △맘스터치 인크레더블버거 세트(3500원·1만개) △LG 그램(45만5000원·110개)이다.

이목을 끄는 '아이폰XS'는 해외직구가 아닌 국내 정식 발매 상품이다. 'LG 그램' 역시 정상가격에서 50% 할인 판매한다. 오는 23일 판매하는 배달의민족 치킨 쿠폰은 1만5000원 사용권을 7500원에 할인한다. 수량은 총 1만500장이다. 구매한 쿠폰은 오는 30일까지 배달의민족 앱 바로결제를 통해 1인당 1회 사용할 수 있다.

그 밖에 위메프는 행사 기간 자정부터 오후 10시까지 2시간 간격으로 게스 패딩부츠, 셰프라인 에어프라이어, 육식연구소 목살 500g, 순수 땡규 화장지 30롤 2팩 등을 반값에 선보인다.

위메프 관계자는 "11월 유통대전을 맞아 매달 22일 진행하는 반값특가 행사 품목 및 수량을 늘리고, 가격도 크게 낮췄다"며 "고객들이 득템의 기쁨을 누릴 수 있도록 더욱 다양한 반값특가 상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