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경협 철도株, 미국 공동조사 제재 예외 요청 관측에 급등
[특징주] 경협 철도株, 미국 공동조사 제재 예외 요청 관측에 급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정부가 남북 철도 연결을 위한 북한 현지 공동조사에 대해 제재 예외를 인정해달라고 미국 측에 요청할 것으로 전해지면서 남북 경협주 중 철도주가 일제히 급등 마감했다.

30일 유가증권시장에서 부산산업은 전장 대비 3만4500원(29.74%) 오른 15만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부산산업은 대표적 남북 철도 연결 테마주로 거론된다. 또 다른 남북 철도 테마주인 푸른기술(28.80%)과 에코마이스터(23.36%), 대아티아이(20.58%), 현대로템(10.36%) 등도 동반 급등했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스티븐 비건 미국 대북특별대표와 만나 남북 철도 연결을 위한 현지 공동조사 등에 대한 제재 예외 인정을 요청할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