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1월까지 전국서 12만9848가구 '집들이'…전년比 6.1%↑
내년 1월까지 전국서 12만9848가구 '집들이'…전년比 6.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국토교통부)
(자료=국토교통부)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오는 11월부터 1월까지 전국에 12만9848가구가 집들이를 시작한다. 

2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1~1월 전국 입주예정 아파트는 전년 동기(12만2000가구) 대비 6.1% 증가한 12만9848가구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6% 늘어난 6만3717가구, 지방은 5.6% 증가한 6만6131가구가 입주에 나선다.

세부 입주물량을 살펴보면 수도권은 11월 의정부시(2608가구), 하남미사(2363가구) 등 1만6835가구, 12월 송파가락(9510가구), 안성당왕(1657가구) 등 2만6449가구, 1월 평택동삭(2324가구), 남양주다산(2227가구) 등 2만433가구가 예정됐다.

지방은 11월 강릉유천(1976가구), 청주흥덕(1754가구) 등 2만861가구, 12월 김해율하2(2391가구), 포항초곡(2162가구) 등 2만5948가구, 1월 강원원주(2133가구), 울산언양(1715가구) 등 1만9322가구가 입주한다.

규모별로는 60㎡이하 3만6504가구, 60~85㎡ 8만4940가구, 85㎡초과 8404가구로, 85㎡이하 중소형 주택이 전체의 93.5%를 차지한다. 주체별로는 민간 10만5195가구, 공공 2만4653가구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