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 원메이크 김재우, 폴투윈으로 '시즌 챔피언'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 원메이크 김재우, 폴투윈으로 '시즌 챔피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워메이크 결승전에서 김재우가 폴투윈으로 차지하면서 시즌 챔피언을 확정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워메이크 결승전에서 김재우가 폴투윈으로 차지하면서 시즌 챔피언을 확정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서울파이낸스 (인제) 권진욱 기자] 김재우가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 라운드 BK 원메이크 결승전에서 폴투윈으로 시즌 챔피언을 확정지었다. 

21일 강원도 인제군 인제스피디움(1랩 2.577km)에서 열린 ‘2018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엔페라컵’ BK 원메이크 클래스 최종 6라운드에서 김재우가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총 6개 라운드 중 시즌 5번째 우승을 챙김과 동시에 종합포인트 경쟁에서도 1위에 올라 시즌 챔프가 됐다. 올 시즌 김재우는 '넘사벽'이라는 말을 들을 정도로 경쟁자가 없음이 확인됐다. 유일하게 같은 팀 동료인 이승훈(ERC레이싱)만 종합포인트에서 경쟁 상대가 됐다. 김재우의 코프란레이싱과 이승훈의 ERC레이싱은 모두 '오일 클릭'이라는 기업에서 운영한다.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워메이크 결승전에서 김재우가 폴투윈으로 차지하면서 시즌 챔피언을 확정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워메이크 결승전에서 김재우가 폴투윈으로 차지하면서 시즌 챔피언을 확정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김재우-이승훈에 이어 3위로 1랩을 시작한 최경훈은 2랩에서는 이승훈을 제치고 2위에 올랐다. 5라운드 우승-준우승자인 김재우와 이승훈은 피트스루를 이행해야 했기에 최경훈이 가장 유리한 조건이 됐다. 최경훈은 13랩 도중 김재우가 피트를 통과하는 틈을 타 선두로 나섰다. 

하지만 김재우는 피트스루를 이행하고 난 14랩에서 3위에 복귀했고, 이후 랩에서 차례대로 순위를 끌어올리기 시작해 15랩 이후부터는 최경훈과 김재우의 우승 경쟁 구도를 형성했다. 

김재우의 역량은 그가 꼽는 승부처로 꼽는 20랩에서 최고조로 빛났다. 아웃코스 공략에서 좀처럼 기회를 만들지 못하던 김재우는 결승선을 앞두고 과감한 인코스 공략에 성공했고, 마침내 가장 먼저 체커기를 받았다.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워메이크 결승전에서 김재우가 폴투윈으로 차지하면서 시즌 챔피언을 확정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워메이크 결승전에서 김재우가 폴투윈으로 차지하면서 시즌 챔피언을 확정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워메이크 결승전에서 김재우가 폴투윈으로 차지하면서 시즌 챔피언을 확정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넥센스피드레이싱 최종전 BK워메이크 결승전에서 최경훈이 2위를 차지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6라운드 최종 순위는 김재우(24분 43초411)-최경훈(24분 44초107)-이승훈(24분 44초112)의 순위로 마무리 됐고, 김재우와 이승훈의 종합포인트 싸움에서는 김재우가 220점을 받아 219점을 받은 이승훈을 1점 차로 따돌렸다.

한편, 2018 넥센스피드레이싱은 총 6라운드로 대회를 진행했으며, 이번 라운드를 마지막으로 시즌을 성황리에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