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인도네시아 지진·쓰나미 피해 구호금 전달
KB금융, 인도네시아 지진·쓰나미 피해 구호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왼쪽)과 리톨라 타스마야(Ritola Tasmaya)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사무총장이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왼쪽)과 리톨라 타스마야(Ritola Tasmaya)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사무총장이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KB금융그룹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지난 9월 발생한 지진·쓰나미와 관련해 재난 구호 성금 7억 루피아(약 5300만원)를 인도네시아 적십자사에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과 부코핀 은행 관계자들은 이날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관계자를 만나 깊은 위로의 뜻과 함께 구호 성금을 전달했다.

부코핀 은행은 인도네시아 내 자산 기준 14위의 중형은행으로 KB국민은행이 지난 7월 27일 해당 은행의 지분 22%를 취득해 2대 주주 지위를 확보했다.

앞서 인도네시아는 지난 9월 28일 저녁 6시경 술라웨시 섬 북부지역에서 규모 7.5의 강진이 발생해 최소 2000여명이 숨지고 7만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조속한 복구를 통해 삶의 터전을 다시 찾고 상처 받은 마음이 치유되기를 바란다"며 "KB금융그룹 구호성금이 조금이나마 인도네시아 이재민들에게 위로와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