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추석맞이 원각사에 무상급식 지원금 300만원 전달
동국제강, 추석맞이 원각사에 무상급식 지원금 300만원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제강은 18일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 위치한 원각사의 무료 급식소를 찾아 추석맞이 무상급식 지원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이헌종 동국제강 대외협력팀 팀장(오른쪽 세 번째)과 직원들이 전달식에 참석해 고영배 원각복지회 사무국장(왼쪽 세 번째)에게 무상급식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동국제강은 18일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 위치한 원각사의 무료 급식소를 찾아 추석맞이 무상급식 지원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이헌종 동국제강 대외협력팀 팀장(오른쪽 세 번째)과 직원들이 전달식에 참석해 고영배 원각복지회 사무국장(왼쪽 세 번째)에게 무상급식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동국제강은 18일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 위치한 원각사의 무료 급식소를 찾아 추석맞이 무상급식 지원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동국제강은 지난 2016년, 본사 여직원회가 자발적으로 원각사 무료 급식소에 성금을 기부하기 시작하면서 인연을 맺었다. 이후 회사는 원각사에 매년 무상급식 지원금을 전달하고, 임직원으로 구성된 '나눔지기 봉사단'을 통해 무료 급식소에서 '사랑의 밥퍼' 봉사활동을 진행해왔다.

원각사 무료급식소는 지난 1993년부터 불교계에서 주관해 현재까지 탑골공원을 찾는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매일 무료로 점심식사를 제공하고 있는 서울의 대표적인 무료급식소이다.

동국제강 관계자는 "서울뿐만 아니라 부산‧포항‧인천‧당진 등 기업발전의 근간이 된 지역사회에 보답하고 나눔과 봉사를 확산시키자는 취지로 매년 100회 이상의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