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 이사장 "국민연금 개선 논의과정 국민 참여 반드시 이뤄져야"
김성주 이사장 "국민연금 개선 논의과정 국민 참여 반드시 이뤄져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국민연금)
김성주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이 14일 전라북도 전주시에 위치한 국민연금공단 본부 사옥에서 열린 '국민연금공단 창립 31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사진=국민연금공단)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지속가능한 연금제도를 만들기 위해서는 논의과정에서 반드시 국민의 참여가 이뤄져야 합니다"

김성주 국민연금 이사장은 14일 전라북도 전주시에 위치한 공단본부 사옥에서 개최된 '창립 31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김 이사장은 "국민연금 제도 개선은 국민의 동의와 사회적 합의를 통해 국회에서 입법으로 마무리되는 멀고도 긴 과정을 거치게 된다"며 "연금제도는 다양한 이해관계자 모두가 참여해 긴 호흡으로 차분하게 논의하고 학습하며 사회적 합의를 이뤄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국민 신뢰 회복을 최우선으로 삼아 '국민이 주인인 연금다운 연금'을 만들기 위해 국민연금 개선을 위한 '사회적 논의기구'를 구성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공단 역사상 처음으로 정부의 '국민연금 종합운영계획' 마련 과정에서 전국 16개 도시를 순회해 국민의 이해와 요구를 충실하게 수렴해 나갈 것"이라며 "국민과 소통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이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기금운용의 투명성과 전문성, 독립성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기금수익률 등락에 국민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운용 상황을 국민에게 설명하는 기금설명회를 정례화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국민연금 개선을 위한 사회적 논의와 합의 과정이 대한민국 숙의민주주의를 대표하는 큰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이사장은 또 "그동안 직무대행 체제로 운영되던 기금운용본부장(CIO)의 자리에 새로운 CIO가 곧 임명된다"며 "새롭게 진용을 갖추게 될 기금운용본부는 새 CIO의 책임 하에 변화하는 글로벌 시장여건을 반영해 기금운용 조직을 개편하고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