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신협, '제휴카드' 발급 등 상호협약 체결
신한카드-신협, '제휴카드' 발급 등 상호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공헌 활동도 연계 예정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신한카드가 889개 조합과 604만명 조합원을 보유한 신협중앙회와 전략적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29일 신한카드와 신용협동조합중앙회는 대전 둔산동에 위치한 신용협동조합(이하 신협)중앙회 본사에서 김영호 신한카드 영업추진그룹장 부사장과 박영범 신협 기획관리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카드업무 및 4차 산업혁명 공동 대응을 위한 포괄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신한카드는 양사의 인프라를 활용하여 영업 활성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차별화된 제휴카드 출시 및 신협의 604만명 조합원과 900여개 조합을 활용해 신규 고객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신한카드와 신협은 4차 산업분야의 상호 정보교류를 통해 디지털 혁신과제를 도출하는 등 공동 대응키로 했다.

신협 고객 프로파일 구축 및 모바일 플랫폼 경쟁력 제고를 위해 연계 서비스를 개발하고, AI 생태계 구축을 위한 정보 교류 등 4차 산업 공동 대응을 위한 정례협의체를 운영하기로 했다.

또한, 신협의 사회공헌재단과 신한카드의 아름인 도서관 등과 연계한 사회공헌활동을 협력하여 지역사회 발전과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사업도 추진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협과의 제휴를 통해 카드 업무외에도 양사간 상호 협력을 바탕으로 4차산업 분야 및 사회공헌활동 등 다양한 업무를 추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