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유럽에서 디젤차 32만4천대 리콜 예정"
"BMW, 유럽에서 디젤차 32만4천대 리콜 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권진욱기자] 독일의 자동차 제조업체 BMW가 한국에서 엔진 화재를 일으킨 기술적 결함을 해결하기 위해 유럽에서 디젤차 32만4천대를 리콜한다고 독일언론이 보도했다.

프랑크푸르터알게마이네차이퉁(FAZ)은 7일(현지시간) 올해 한국의 BMW 디젤 자동차에서 배기가스 재순환장치(EGR) 모듈의 결함에 따른 화재가 27건 발생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번 리콜은 한국에서 엔진 화재를 일으킨 기술 결함을 수리하기 위해 이뤄진다.

한국에서는 BMW의 배출가스 부품 결함으로 수십차례 화재가 발생해 10만6000대의 차량의 리콜을 결정했다. BMW코리아는 이번 문제에 대해 대국민 사과에 나섰다. FAZ는 BMW를 인용해 문제가 확인되면 모듈을 교체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