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상하목장 슬로우키친' 앞세워 가정간편식 출사표
매일유업 '상하목장 슬로우키친' 앞세워 가정간편식 출사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천히 올바르게' 브랜드 철학 아래 시간·정성 담은 레토르트 카레 출시
매일유업은 친환경 브랜드 상하목장의 '천천히, 올바르게' 철학 아래 시간과 정성을 담은 '슬로우키친 카레' 3종을 출시하며 가정간편식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사진=매일유업) 
매일유업은 친환경 브랜드 상하목장의 '천천히, 올바르게' 철학 아래 시간과 정성을 담은 '슬로우키친 카레' 3종을 출시하며 가정간편식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사진=매일유업)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매일유업이 친환경 브랜드 '상하목장'을 내세워 가정간편식 시장에 도전장을 던졌다. 매일유업은 6일 '천천히, 올바르게'란 상하목장 브랜드 철학 아래 시간과 정성을 담은 가정간편식 시리즈 '슬로우키친'을 새로 선보였다고 밝혔다. 

상하목장 슬로우키친 브랜드로 매일유업이 처음 출시한 제품은 수제 방식 레토르트 카레 3종이다. 매일유업에 따르면, 카레 맛을 결정하는데 가장 중요한 분말은 12가지 향신료를 버무려 가마솥에서 볶는 '직화 로스팅 공법'을 적용하고, 24시간 동안 천천히 숙성시켰다. 

채소와 고기를 다듬고 넣는 공정은 집에서 만드는 방식으로 설계했다. 건더기가 풍부하고 큼직한 가정식 카레 같은 느낌을 살리기 위해 국내산 양파와 양배추, 당근을 정성스레 손질했다. 고기는 육즙이 풍부하도록 공정의 전처리 노하우를 살려 식감과 감칠맛을 높였다.

'비프카레' '포크카레' '치킨스프카레' 3종 가운데 비프카레는 소고기와 차돌양지의 고소한 감칠맛과 카레 특유의 매콤한 맛을 살렸다. 포크카레는 이름처럼 돼지고기와 카레가 부드럽게 어우러졌다. 일본 홋카이도 스프카레에서 착안한 치킨스프카레는 부드러운 닭고기 안심살과 토마토즙, 부드러운 코코넛밀크로 만들어 떠먹는 재미가 있고, 밥은 물론 빵과도 궁합이 맞는다.

상하목장 슬로우키친 카레 3종은 포장된 팩을 개봉해 전자레인지에 세워서 바로 데워 먹을 수 있다. 용량은 비프카레 170g, 포크카레 170g, 치킨스프카레 200g이며, 권장소비자가격은 1개에 2980원, 3개들이 세트는 8900원이다. 전국 주요 백화점을 비롯해 매일유업이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인 매일다이렉트와 상하농원 파머스마켓에서 살 수 있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현재 간편식 시장은 빠르고 간편하게 먹는 편의성을 넘어 건강을 생각하고, 제대로 된 맛있는 한 끼를 즐기고 싶은 미식 추구로 확대되는 추세다. 상하목장 슬로우키친 카레는 끼니를 챙기기 어려운 바쁜 일상에서도 더 좋은 제품을 찾고자 하고 가심비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소비자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제품이다"라고 설명했다. 

매일유업은 오는 22일까지 슬로우키친 카레 500인 체험단 이벤트를 연다. 신제품 카레에 대한 기대륽 댓글로 남겨 당첨된 500명에게 슬로우키친 카레 3종(3개들이)을 준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우수 후기자 30명은 카레 3종을 추가로 받는다. 더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매일아이 웹사이트 내 체험단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