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전국 전 점포 무더위 쉼터 개방
DGB대구은행, 전국 전 점포 무더위 쉼터 개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DGB대구은행
사진=DGB대구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DGB대구은행은 다음달 말까지 전국 DGB대구은행 점포를 지역민에게 무료 무더위쉼터로 개방한다고 27일 밝혔다. 

연일 폭염에 시달리는 대구·경북(청도, 포항, 구미, 칠곡 등)과 경남(하동, 밀양, 김해, 창원) 지역 DGB대구은행은 한여름 쉴 곳을 찾는 노년층 고객을 우선으로 한낮 더위를 식힐 수 있는 무더위 쉼터를 운영, 지역민들의 여름나기에 힘을 싣는다.

수성구 본점영업부를 비롯해 시청영업부, 경산영업부, 동구청 지점, 봉덕동 지점 등 지역별 거점점포 20개점에는 별도 쉼터 공간을 조성한다. 147개 영업점은 별도로 영업시간 중 실내를 지역민에게 개방할 예정이다. 은행 업무를 보지 않는 고객이라도 무더위를 피해 DGB대구은행 지점을 찾아 쉬어갈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