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주요 차종에 ‘안드로이드 오토’ 활성화
볼보자동차, 주요 차종에 ‘안드로이드 오토’ 활성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 차종인 XC90과 XC60, XC40, S90, 크로스 컨트리(V90)에서 이용 가능
볼보자동차의 안드로이드 오토 실행 예시 장면 (사진= 볼보자동차)
볼보자동차의 안드로이드 오토 실행 예시 장면 (사진= 볼보자동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볼보자동차코리아는 18일 볼보자동차의 최신 SPA 및 CMA플랫폼이 적용된 주요 모델에 '안드로이드 오토(Android Auto)'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차량에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을 연결해 스마트폰에서 제공되는 특정 기능을 차량에서 구현해주는 시스템이다. 내비게이션과 전화, 미디어 등 운전자들이 자주 사용하는 스마트폰의 기능을 차량 디스플레이에 직접 연결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게 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국내에 경우 카카오내비(kakaonavi)와 멜론, 지니 뮤직 등의 앱을 사용할 수 있다. 

운전자의 편의를 위한 음성 제어도 가능하다.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 음성인식 기능을 통해 차량 운행에 집중을 잃지 않으면서 일정 확인과 문자 전송, 검색 등 스마트폰의 다양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호환이 가능한 스마트폰에 안드로이드 오토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고, 차량의 USB 포트에 연결 뒤에 약관을 승인하면 사용 가능하다. 적용 모델은  크로스 컨트리(V90)과 S90, XC90(2017년형 모델부터), XC40과 XC60(2018년형 모델부터)이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볼보자동차의 SPA와 CMA 플랫폼이 적용된 신차에 제공되는 세로형 9인치 센터 콘솔 디스플레이(Center Console Display)에서 구현된다. 사용자는 안드로이드 오토 앱을 차량의 디스플레이에서 직접 터치하거나 스티어링 휠의 우측 키패드를 조작, 모바일 기기 조작을 통해 제어할 수 있다.  

한편, 볼보자동차는 지난 2016년 3월 국내 데뷔한 XC90을 비롯한 SPA 및 CMA가 적용된 전 차종에 '애플 카플레이(Apple Car Play)' 서비스도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