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부산서 ‘포르토피노’ 팝업 전시
페라리, 부산서 ‘포르토피노’ 팝업 전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라리가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부산에서 최신 GT 모델 페라리 포르토피노의 첫 팝업 전시를 진행한다. (사진=FMK)
페라리가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부산에서 최신 GT 모델 페라리 포르토피노의 첫 팝업 전시를 진행한다. (사진=FMK)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페라리 수입·판매사인 FMK가 부산에서 페라리 포르토피노를 전시한다.

전시는 17일부터 23일까지  부산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 1층 센텀 광장에서 진행된다.  지난 3월 출시 행사 이후 포르토피노가 처음으로 대중에게 공개되는 전시 행사이자, 올 연말에 있을 페라리 부산 서비스 네트워크 오픈을 앞둔 부산 및 영남 지역 고객들과 새로운 접점을 마련하는 팝업 전시로 더욱 특별한 의미를 담고 있다. 

페라리 포르토피노는 최대 출력 600마력, 100km/h 도달 시간 3.5초 등 브랜드 역사상 가장 강력한 8기통 컨버터블 GT 모델인 동시에 낮은 속도의 주행 시에도 14초 만에 개폐가 가능한 접이식 하드톱(RHT), 넓은 운전석과 트렁크 공간, 2+시트 배치 등 GT카의 편안함까지 겸비한 모델이다.

페라리가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부산에서 최신 GT 모델 페라리 포르토피노의 첫 팝업 전시를 진행한다. (사진=FMK)
페라리가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부산에서 최신 GT 모델 페라리 포르토피노의 첫 팝업 전시를 진행한다. (사진=FMK)

조경호 ㈜FMK의 페라리 브랜드 총괄 전무는 "잠재 고객분들에게 페라리를 접할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부산∙영남 지역의 고객과 더욱 가까운 소통을 위해 이번 전시를 기획했다. 이탈리아 항구 도시 포르토피노의 영감이 깃든 페라리 포르토피노를 대한민국 최고의 항구 도시 부산에서 대중에게 선보이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