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행복주택 전국 14단지 8천세대 청약 접수
LH, 행복주택 전국 14단지 8천세대 청약 접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행복주택 전국 14개 지구 총 7987세대에 대한 청약접수를 12일부터 받는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입주자를 모집하는 곳은 서울공릉 등 수도권 6곳 3674세대와 대전봉산 등 비수도권 8곳 4313세대로 LH 청약센터 또는 모바일을 통해 청약신청하면 된다.

행복주택은 주변시세대비 60∼80%로 저렴하게 공급하는 주택으로, 타 임대주택과 달리 대학생·신혼부부 등 입주민 특성에 따른 수요를 감안해 다양한 주민공동시설이 구비돼 있다.

이번 공급하는 행복주택의 임대보증금은 최저 115만6000원에서 최대 7692만원까지, 임대료는 최저 5만8000원에서 최대 30만1000원까지이며 임대보증금과 임대료 일정 한도 내에서 상호전환 가능하다.

임대보증금 마련이 부담되는 청년, 신혼부부 등은 정부에서 버팀목전세자금 대출 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시중 은행(△우리 △기업 △농협 △신한 △국민)에서 신청인 소득, 신용도 등에 따라 저리로 자금지원을 받을 수 있다.

입주자격은 소득활동여부와 상관없이 만 19~39세의 청년이거나 혼인기간이 7년 내인 신혼부부도 일정 소득·자산 기준만 충족하면 되고, 지역제한 없이 전 지역에서 청약이 가능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