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월드컵 멕시코전 대규모 거리 응원전 펼친다
오비맥주, 월드컵 멕시코전 대규모 거리 응원전 펼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동 코엑스 앞 영동대로 일대서 대규모 거리응원전
스타필드 하남 아쿠아필드에선 '버드와이저 응원 파티'
지난 18일 서울 삼성동 영동대로에서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한국-스웨덴전을 앞두고 시민들이 공연을 즐기고 있다. (사진=오비맥주)
지난 18일 서울 삼성동 영동대로에서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한국-스웨덴전을 앞두고 시민들이 공연을 즐기고 있다. (사진=오비맥주)

[서울파이낸스 박지민 기자] 오비맥주는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한국-멕시코전이 열리는 23일 대규모 거리 응원전을 연다고 21일 밝혔다.

오비맥주는 23일 오후 8시부터 서울 삼성동 코엑스 앞 영동대로 일대에서 응원 행사를 펼친다. 전국민 응원 열기를 이끌어내기 위해 2018 러시아 월드컵 공식 후원사인 현대자동차와 코카콜라, 아디다스와 협업해 월드컵을 주제로 경기 당일 4시간 전부터 다양한 사전행사를 펼친다.

오비맥주는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공식 후원 맥주인 카스를 앞세워 맥주 판매 부스와 공연을 준비했다. 카스 월드컵 캠페인 구호인 '뒤집어버려'를 주제로 음원 제작 프로젝트를 선보인 힙합 레이블 AOMG 소속 가수 박재범, 사이먼디, 로꼬, 그레이를 비롯해 많은 인기 가수들이 이날 공연 무대에 오른다. 카스 판매 부스인 '뒤집어바'는 신분증을 지참한 만 19세 이상 성인만 이용할 수 있다.

같은 날 스타필드 하남 아쿠아필드에서는 월드컵 공식 후원 맥주 버드와이저를 앞세워 응원 파티 '버드 90(BUD 90)'을 연다. 아쿠아필드 내에 뮤직존, 휴식존, 체험존을 마련하고 이색적인 분위기의 풀파티를 마련했다.

뮤직존에서는 인기 힙합 뮤지션 그루비룸(Groovyroom), 식케이(Sik-K), 우디고차일드(Woodie Gochild) 등이 무대에 오른다. 디제이(DJ) 퓨트 디럭스(Pute Deluxe), 스프레이(Spray) 등도 참여해 디제잉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휴식존에는 안락한 의자와 그늘막, 썬베드 등을 설치해 멕시코 분위기를 연출했다. 버드와이저 맥주와 함께 멕시칸 음식과 다양한 안주를 맛볼 수 있다. 전용바에는 월드컵 스페셜 전용잔 '레드 라이트 컵' 등 다양한 기획상품이 마련됐다. 체험존에선 다양한 수중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버드와이저 페이스북 페이지와 인스타그램에서 만 19세 이상에 한해 참여 신청을 받는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세계인의 축제 월드컵을 온 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이번 대규모 응원전을 마련했다"며 "다시 한 번 우리 축구 대표팀에게 응원의 함성이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오비맥주)
(사진=오비맥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