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4일)날씨] 수도권, 천둥·번개 '요란한 비'…남부 '맑고 더워'
[오늘(14일)날씨] 수도권, 천둥·번개 '요란한 비'…남부 '맑고 더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온라인속보팀] 목요일인 14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에는 오후까지 비가 내리겠다. 서울·경기도와 강원 북부, 충남 서해안에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올 것으로 예보됐다.

강수량도 제법 많겠다. 예상 강수량은 5∼20㎜다. 서해5도 지역에는 30∼80㎜가량 비가 오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21도, 인천 19.9도, 수원 21.1도, 춘천 19도, 강릉 17.5도, 청주 20.4도, 대전 19.9도, 전주 19.6도, 광주 18.6도, 제주 19.8도, 대구 18도, 부산 18도, 울산 17.6도, 창원 16.2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0∼30도로 예보됐다. 비가 내리는 중부권은 더위가 주춤 하겠지만 남부지방은 맑고 무덥겠다. 서울의 낮 최고 기온은 26도로 예상된다. 전주 등 호남 내륙은 30도까지 낮기온이 오르겠다. 

강원 영동에는 아침까지 안개가 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대부분 해상에도 안개가 끼고, 서해 상에는 15일까지 돌풍과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항해나 조업을 할 경우 이에 대비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에서 1.0∼2.5m, 동해와 서해 먼바다에서 1.0∼3.0m로 인다.

동해안에는 너울성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안전사고에 대비해야 한다.

당분간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으므로 서해안과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밀물 때 침수 피해가 없도록 대비할 필요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