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우유 '나100%' 모델로 윤여정·손호준 발탁
서울우유 '나100%' 모델로 윤여정·손호준 발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세포수·세균수 최고 등급…원유부터 좋은 우유 메시지 전달
지난 7일 서울 중랑구 상봉동 서울우유협동조합 본사에서 '나100%' 우유 홍보대사로 위촉된 배우 윤여정(왼쪽)과 손호준(오른쪽)이 송용헌 조합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서울우유협동조합) 
지난 7일 서울 중랑구 상봉동 서울우유협동조합 본사에서 '나100%' 우유 홍보대사로 위촉된 배우 윤여정(왼쪽)과 손호준(오른쪽)이 송용헌 조합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서울우유협동조합)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서울우유협동조합이 배우 윤여정과 손호준을 ‘나100%’ 우유 광고 모델로 낙점했다. 10일 서울우유는 지난 7일 서울 중랑구 상봉동 본사에서 윤여정과 손호준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서울우유 송용헌 조합장과, 최철수 상임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홍보대사 위촉행사에서 윤여정은 "예전부터 즐겨 먹어왔던 서울우유 광고에 출연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고마움을 표시했다. 그는 특히 "홍보대사뿐만 아니라 소비자의 한사람으로서 서울우유 '나100%'의 우수한 품질에 대해 널리 알리도록 노력하겠다"며 의지를 내비쳤다. 

송용헌 조합장은 "윤여정과 손호준의 믿음직한 이미지와 걸맞게 '1등이 만들어 원유부터 좋은 우유'라는 핵심 메시지가 소비자에게 잘 전달되었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서울우유에 따르면, 2016년 첫 선을 보인 나100%는 원유 위생등급을 결정하는 '체세포수'와 '세균수' 모두 최고 등급 우유다. 서울우유는 체세포수 1등급, 세균수 1A등급 원유를 얻기 위해 지정수의사를 통한 젖소 일대일 건강관리, 목장과 공장에서 체세포수 이중 검사, 사육농가 환경 개선 등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