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수요일 오전 '비/구름많음'...오후 '맑음'
[날씨] 수요일 오전 '비/구름많음'...오후 '맑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사 영향으로 미세먼지 '나쁨'...탁한 도심 공기

[서울파이낸스 온라인속보팀] 수요일인 23일 오전까지 전국에 약한 비가 온 뒤 차츰 맑아지겠다. 황사가 오기 시작해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예상 강수량은 전국 거의 모든 지역에서 5∼40㎜, 강원 영동 5㎜ 안팎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전날과 비슷한 13∼17도, 낮 최고기온은 19∼27도로 예보됐다.

최근 중국에서 발생한 황사가 일부 지역에 영향을 줘 이날 오후 서해 5도를 시작으로 밤부터는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도 황사가 나타나겠다.

황사의 영향으로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강원 영서·충청권·호남권에서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모든 권역에서 '나쁨'이나 '매우 나쁨' 수준 농도가 나타날 가능성도 있다.

기상청은 “이번 황사가 우리나라에 얼마나 영향을 미칠지는 매우 유동적인 만큼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에 유의해달라”고 말했다.

이날 서해안과 서해 해상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 것으로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해 먼바다에서 1∼2.5m, 서해 먼바다에서 2.5m로 일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