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MG손해보험)

[서울파이낸스 서지연 기자] MG손해보험은 17일 '태블릿PC 전자청약 시스템'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의 가장 큰 특징은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태블릿PC를 활용해 전자청약을 진행할 수 있다는 점이다. 설계사가 고객과 마주앉아 태블릿PC로 보험 가입설계부터 청약까지 모든 절차를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어 매우 효율적이다.

기존에는 고객과 상담 시 수 차례에 걸쳐 가입설계서, 청약서 등을 인쇄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나, 이번 시스템 도입으로 상담 즉시 가입설계, 담보수정, 청약 등이 가능해졌다. 또 계약 시 관련 내용을 충분히 듣고 확인했다는 서명과 본인인증 절차가 필수로 진행돼 고객 신뢰도 향상 및 완전판매율 제고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MG손보 관계자는 "이번 시스템 오픈을 통해 고객편의뿐 아니라 설계사의 활동량까지 대폭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전자청약의 효율을 높이기 위해 고객니즈를 반영한 영업활동자료를 다양하게 탑재하는 등 보다 실용적인 시스템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