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남북고위급회담 공동보도문
[전문] 남북고위급회담 공동보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명균 통일부 장관(오른쪽에서 네번째)이 29일 오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남북 고위급회담을 하기 위해 북측 군사경계선을 넘어가 북측 관계자와 악수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남과 북은 오는 4월 27일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했다. 남북 정상회담은 지난 2007년 당시 노무현 대통령과 김정일 위원장의 정상회담 이후 11년 만이다.

남과 북은 29일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남북정상회담 준비를 위한 고위급 회담을 열고 이같이 합의했다.

[다음은 '2018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남북고위급 회담' 공동보도문 전문]

남과 북은 2018년 3월 29일 판문점 통일각에서 '2018 남북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한 남북고위급 회담을 진행하였다. 회담에서 쌍방은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제들을 협의하고 다음과 같이 합의하였다.

1. 남과 북은 양 정상들의 뜻에 따라 '2018 남북정상회담'을 4월 27일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 집에서 개최하기로 하였다.

2. 남과 북은 '2018 남북정상회담'을 위해 우선 의전, 경호, 보도 실무회담을 4월 4일 판문점 남측지역에서 진행하기로 하였으며, 통신 실무회담의 날짜와 장소는 차후 확정하기로 하였다.

3. 남과 북은 기타 제기되는 실무적 문제들은 문서교환 방식으로 계속 협의하기로 하였다.

2018년 3월 29일 판문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