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신임 상임감사 임종성 헌재 기조실장
IBK기업은행 신임 상임감사 임종성 헌재 기조실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IBK기업은행의 신임 상임감사에 임종성 헌법재판소 기획조정실장이 임명됐다. 

23일 금융권에 따르면 기업은행은 이날 이수룡 전 상임감사의 퇴임식을 진행했다. 

임 상임감사는 오는 26일 취임식을 시작으로 2021년 2월 25일까지 3년간 직을 수행하게 된다.

임 상임감사는 행시 33회로 기획재정부 관세제도과장과 조달청 기획조정관, 헌법재판소 기획조정실장을 역임했다.

그의 취임으로 100일간 비어있던 기업은행 상임감사 자리는 채워졌다. 이에 대해 은행 측은 전 상임감사의 임기는 지난해 종료됐지만 이후 등기를 유지해 최근까지 업무 공백은 없었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정부 출신 인사인 만큼 관피아 논란은 계속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기업은행의 상임감사는 지난 2003년 손승태 전 감사원 제1사무차장, 2006년 윤종훈 전 서울지방국세청장, 2008년 전 하나은행 자문위원(행정고시 22회), 2011년 윤영일 전 감사원 감사교육원장 등 관료 출신 인사들이 자리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