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상반기 1천명 채용…공사 창립 이후 최대
코레일, 상반기 1천명 채용…공사 창립 이후 최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코레일이 청년실업 해소를 위해 올해 채용예정인원 1600명 중 1000명을 상반기에 조기 채용하기로 결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공사 창립 이후 12년 만에 최대 규모다.

코레일은 편견 없는 블라인드 채용을 바탕으로 공정한 채용절차를 통해 우수인재를 확보할 계획이다. 유형별 채용인원은 일반 공채 680명과 고졸공채 320명이며, 6개 직무별로 구분 모집한다.

일반공채 직무별 채용인원은 △사무영업 150명 △운전 150명 △차량 120명 △토목 100명 △건축 40명 △전기통신 120명이다. 고졸공채는 △사무영업 110명 △운전 40명 △차량 90명 △토목 60명 △전기통신 20명을 채용한다. 

전형절차는 3월 초부터 서류검증, 필기시험, 면접시험 순으로 진행된다. 응모는 오는 3월5일 오전 10시부터 7일 오후 2시까지 코레일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만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 채용공고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공기업으로서 일자리 창출을 통한 사회적 책임을 다함과 동시에 코레일을 이끌어갈 직무역량중심 인재를 선발할 것"이라며 "코레일의 새로운 미래를 함께 만들어갈 열정 있는 인재가 많이 지원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