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현 "2020년 매출 100조, 2030년 그레이트CJ 함께합시다"
이재현 "2020년 매출 100조, 2030년 그레이트CJ 함께합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복귀 후 첫 사내방송 출연…목표 달성 위한 임직원 참여 당부

▲ 이재현 CJ 회장 (사진=CJ)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이재현 CJ 회장이 임직원들에게 "CJ를 세계인이 인정하는 진정한 글로벌 생활문화기업으로 만들자"고 말했다.

이 회장은 12일 오전 사내방송을 통해 임직원들에게 설을 앞두고 메시지를 전했다. 이 회장이 사내방송에 직접 출연한 것은 경영복귀 후 처음이다.

이 회장은 먼저 "CJ인 여러분이 응원해준 덕분에 건강을 많이 회복해 올해부터는 더욱 더 정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 회장은 "올해는 우리의 원대한 꿈의 실현을 위한 매우 중요한 해"라며 "2020년 그레이트 CJ, 2030년 월드베스트 CJ를 향해 도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지난 5월 이 회장은 2020년 매출 100조원을 달성하는 '그레이트 CJ'와 2030년 세 개 이상의 사업에서 세계 1등이 되겠다는 '월드베스트 CJ'를 제시했다.

이 회장은 "이를 위해 저와 그룹은 이미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며 "조직문화 혁신으로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었고 산업 패러다임의 변화를 한발 앞서 이끌 수 있도록 사업구조를 재편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규모를 키워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초격차 역량 확보로 새로운 성장의 기회와 동력을 찾을 것"이라며 "이제 필요한 것은 여러분 모두의 동참"이라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 "CJ는 전후의 척박함 속에서 설탕을 만들었으며 한국을 대표하는 생활문화기업이 됐고 이제는 세계를 향해 간다"며 말했다.

끝으로 이 회장은 "월드베스트 CJ 달성의 공과 업적은 모는 CJ인의 자부심으로 빛날 것"이라며 "이 위대한 도전을 저와 함께합시다"고 임직원들에게 당부했다.

CJ는 이 회장 복귀 이후 지배구조를 단순화하고 동시에 사업구조 재편에 가속도를 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