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유플러스는 집에 혼자 있는 반려동물을 보살펴주는 '반려동물 사물인터넷(IoT)' 바이럴 영상이 '대한민국 유튜브 인기 광고영상 : 2017년 연말 결산'에서 1위를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바이럴영상 중 역대 최단기간 조회수 1000만뷰 돌파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LG유플러스는 집에 혼자 있는 반려동물을 보살펴주는 '반려동물 사물인터넷(IoT)' 바이럴 영상이 '대한민국 유튜브 인기 광고영상 : 2017년 연말 결산'에서 1위를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7월 론칭한 반려동물 IoT '자장가의 비밀'편은 론칭 17일 만에 LG유플러스 바이럴영상 중 역대 최단기간에 유튜브 조회수 1000만뷰를 돌파, 누적 조회수 총 1202만8508뷰를 기록했다.

이 영상은 LG유플러스 홈 IoT를 이용하는 고객이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나이 많은 반려견 '히릿'을 돌보는 감동적인 고객 실제 사연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이 밖에도 LG유플러스는 실제로 5개 국어를 하는 서연이 이야기가 담긴 IPTV 유아서비스 플랫폼 'U+tv 아이들나라', 프로복서 유명우의 창업 이야기를 담은 소상공인 창업 필수 통신 서비스 'U+사장님 패키지' 등 영상에 등장하는 인물의 이야기를 소재로 제작된 광고도 내놓은 바 있다.

한편, 2012년부터 시작된 유튜브 인기 광고영상은 한해 가장 화제가 됐던 광고를 선정해 유튜브에서 공식적으로 부여하는 광고상이다. 유튜브는 영상 조회수 뿐만 아니라 댓글, 공유 건 수 등을 종합 평가해 약 1000편의 후보들 중 가장 우수한 반응을 보인 20편의 순위를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