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새해 국정운영 구상이 담긴 신년사를 발표했다.

문 대통령은 신년사를 통해 "삶의 변화를 체감할 수 있겠다"며 국민들이 삶의 질 변화를 최우선 목표로 삼고 이를 뒷받침하는 경제 정책을 강력하게 추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