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수색 13구역 투시도 (사진=SK건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SK건설·현대산업개발 컨소시엄은 13일 서울 '수색 13구역 재개발 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수색 13구역 재개발사업은 서울시 은평구 수색동 일대에 지하 6층~지상 20층, 21개동, 총 1402가구 규모의 아파트 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총 도급액은 3138억원이다.

수색 13구역은 수색뉴타운 내에서 단위 지구 면적이 가장 넓은 곳이다. 지하철 6호선·경의선·공항철도가 인근에 있고, 수색로·증산로·강변북로·내부순환로 등을 통해 서울 도심과 수도권 진출입이 수월하다.

김수환 SK건설 도시정비영업2실장은 "현대산업개발과 힘을 합쳐 지역을 대표하는 명품 대단지 아파트로 조성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