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제과는 가을을 맞아 땅콩 맛을 곁들인 몽쉘, 마가렛트, 칙촉, 찰떡파이 한정판을 출시했다.(사진 = 롯데제과)

고소함 강조하고 갈색 포장디자인 적용한 가을한정판 4종 출시

[서울파이낸스 박지민 기자] 롯데제과에서 몽쉘, 마가렛트, 칙촉, 찰떡파이 4종에 땅콩 맛을 곁들인 가을 한정판을 새로 선보였다. 신제품 4종에 대해 13일 롯데제과는 "피넛버터 등을 사용해 땅콩의 고소한 맛을 강조했으며, 포장디자인에 갈색을 적용해 가을 느낌을 살렸다"고 소개했다.

올해 들어 롯데제과는 계절 한정판 시리즈를 잇달아 출시하는 중이다. 지난여름엔 멜론 맛 제품들을 선보인 바 있다. 환절기마다 새로운 소재와 맛을 입혀 친숙한 브랜드의 신선함을 강조하기 위해서다.

앞으로도 롯데제과는 인기 브랜드에 새로운 소재와 맛을 더한 한정판 시리즈를 개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