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유진투자증권은 14일 컴투스에 대해 기존 게임의 매출이 예상보다 견조하게 이어지고 있다며 목표주가 14만50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정호윤 연구원은 "기존 서머너즈워 매출이 여전히 견조하게 유지되고 있고 단기간에 추세가 변할 가능성은 낮다"며 "올해 4분기에는 중요 콘텐츠인 공성전 업데이트도 예정돼 있어 게임 이용 장기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말했다.

올해 3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8.2%, 16.2%씩 늘어난 1279억원, 478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는 게 정 연구원의 분석이다. 그는 "지난해 250억원 이상 과하게 집행했던 마케팅비용이 정상화되면 매 분기 400억원 이상의 영업이익도 충분히 가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내년에는 서머너즈워 MMORPG와 블리자드 인기 IP인 스카이랜더스를 활용한 모바일게임 등 상당한 수준의 흥행이 기대되는 신작 출시가 예정돼 있어 기대감이 반영될 가능성이 크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