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H농협카드는 18일 0시부터 6시까지 일부 거래가 일시 중단된다. (표=NH농협카드)

[서울파이낸스 손지혜 기자] NH농협카드는 안정적인 서비스 운영을 위한 전산시스템 작업으로 인해 18일 0시부터 6시까지 일부 거래가 일시 중단된다.

14일 NH농협은행은 각 영업점 및 홈페이지 등에서 고객 안내문을 통해 NH농협카드가 오는 18일 0시부터 6시까지 6시간 동안 일시 중지된다고 안내했다.

중단되는 카드 거래는 신용카드 온라인 결제와 체크카드, 기프트카드, 복지카드를 이용한 온·오프라인 결제, 현금인출기(CD·ATM)를 통한 현금 인출, 장단기카드대출, 포인트 거래, 현장 할인서비스 등이다. 다만 중단 시간 내에도 신용카드 오프라인 결제는 가능하다.

농협비씨카드도 현금인출기를 통한 현금 인출 기능과 체크카드·복지카드 기능이 일시 중단된다. 다만 신용카드 온·오프라인 결제, 현장할인 서비스,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기프트카드 등은 정상 이용 가능하다.

NH농협카드 관계자는 "이번 카드거래 일시 중단은 시스템 성능 개선작업을 위한 조치로, 영업점, 자동화기기, 홈페이지에서 사전 공지를 통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라며 "더욱 편리하고 안정적인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