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지원 부회장(왼쪽 두 번째)이 이병서 두산로보틱스 대표(왼쪽 네 번째)와 함께 설명을 들으며 협동로봇의 작업 시연을 지켜보고 있다.(사진=두산그룹)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두산로보틱스는 13일부터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7 로보월드 전시회'에 참가해 자체 기술로 개발한 협동로봇 4개 모델을 처음 대중에 공개했다.

박지원 두산그룹 부회장은 이날 오후 전시장을 찾아 "이번 로봇 사업은 두산의 자체 기술과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직접 기획하고 연구개발, 생산까지 진행하는 사업이라는 점에서 각별한 의의가 있다"며 "두산의 주요한 사업 분야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임직원이 합심해서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