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추석 앞두고 근로자 기충전 음악회 개최
포스코, 추석 앞두고 근로자 기충전 음악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스코1%나눔재단은 지난 12일 서울 가산 디지털산업단지에서 '우리의 영웅을 위한 작은 음악회'를 개최했다. (사진=포스코)

서울·음성·대구·부산 등 4개 산업단지서 개최 예정

[서울파이낸스 박윤호 기자] 포스코1%나눔재단은 추석을 앞두고 근로자들의 기충전을 위한 '우리의 영웅을 위한 작은 음악회(이하 우영음)'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12일 서울 가산 디지털산업단지에서 열린 우영음 무대에는 국악인 남상일, 가수 강산에, 국립합창단 등 다양한 공연이 진행됐으며, 공연장을 가득 채운 약 300여 명의 근로자들로부터 뜨거운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우영음은 대한민국 경제발전에 기여하는 제조업 근로자들을 찾아 국악과 가요, 재즈 등 다양한 장르로 구성된 문화공연을 선사하는 포스코1%나눔재단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5년 이래 올해까지 총 11회(이번 4차례 공연 포함)의 공연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동료들과 함께 공연을 관람한 김경환 NT로봇 대표는 "평소 일만 하던 공간에서 포스코1%나눔재단 덕분에 생각지도 못한 공연을 보게돼 임직원 모두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며 "산업단지에 활기를 불어 넣어주어 고맙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우영음은 서울 디지털산업단지의 공연을 시작으로 음성 원남산업단지(9월 14일), 대구 성서산업단지(9월 19일), 부산 명지녹산산업단지(9월 21일) 등의 근로자들을 잇달아 방문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