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날 협약식에 참석한 KB손해보험 법인마케팅본부장 강성훈 상무(우측)와 한국박물관협회 김쾌정 회장(좌측)이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B손해보험)

[서울파이낸스 서지연 기자] KB손해보험은 12일 오전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한국박물관협회와 문화예술품의 위험관리에 대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보험사 최초의 박물관 및 미술관 관련 업무협약 사례로, KB손보는 문화예술품에 대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리스크 관리와 함께 한국박물관협회가 진행 예정인 보험공제사업에 대한 노하우 제공 등의 협력을 하게 된다.

박물관 및 미술관에 전시되는 유물 및 미술품은 일반 동산과는 성격이 달라 특화된 위험관리 서비스가 필요하다.

KB손보는 국립중앙박물관,예술의 전당,국립현대미술관 등에서 열린 주요 전시에 대한 보험 업무는 물론 기업체 및 정부기관 등의 소장 유물에 대한 보험을 담당해 왔다

이 날 협약식에는 KB손보 법인마케팅본부장 강성훈 상무와 한국박물관협회 김쾌정 회장을 비롯해 이번 사업을 추진하는 관계자들이 참석,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강성훈 상무는 "문화예술품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짐에 따라 이를 안전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보험 서비스 역시 더욱 전문화 되어야 한다"라며 "KB손해보험은 한국박물관협회와 보험사 최초의 업무 협약을 통해 문화예술품에 대한 체계화된 전문 위험관리 서비스 제공과 함께 시장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KB금융지주 내 KB국민은행도 한국박물관협회와의 협업을 통해 문화예술사업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KB국민은행은 해마다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박물관 관람 및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국민은행과 함께하는 박물관 노닐기' 사업을 해마다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