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장애아동·청소년과 아쿠아리움 문화체험 진행
효성, 장애아동·청소년과 아쿠아리움 문화체험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효성나눔봉사단원들이 신목종합사회복지관 소속 아동들과 일대일로 짝을 이루고 아쿠아플라넷에 전시돼있는 다양한 물고기와 동물들을 관람하고 있다.(사진=효성)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효성나눔봉사단은 지난 9일 서울 양천구 목동 신목종합사회복지관 장애아동·청소년들과 함께 일산 아쿠아플라넷에서 문화체험을 진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문화체험은 장애가 있는 아이들이 효성나눔봉사단원들과 집단 활동을 통해 타인과 교감하고 소통하는 능력을 기르기 위해 기획됐다.

이날 효성나눔봉사단원들은 신목종합사회복지관 소속 아동들과 일대일로 짝을 이루고 아쿠아플라넷에 전시돼 있는 다양한 물고기와 동물들을 관람했다.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결성한 효성나눔봉사단은 올해로 5년째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신목종합사회복지관, 성민장애아동어린이집 등 서울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 4곳에서 직접 나눔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한편 효성은 지난해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진행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6 나눔국민대상 국무총리 표창', '대한적십자사 표창' 등을 수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