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NH농협손해보험)

[서울파이낸스 서지연 기자] NH농협손해보험 헤아림봉사단 20여명은 초등학생 자녀들과 함께 자매마을인 충남 서산의 뱅길이마을에서 농촌체험활동을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농촌체험활동은 정부와 농협이 전개하고 있는 '여름휴가는 농촌에서 보내세요' 캠페인의 일환으로 실시하고 있다.

이날 워킹맘이 주가 된 헤아림봉사단원들은 고추 따기, 바지락 캐기 등을 함께하며 자매마을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어린 아이들이 마을의 어르신들과 함께 농산물을 수확하는 체험활동을 통해 농촌에 활기를 불어넣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한편 행사에 참여한 NH농협손보 이윤배 대표이사는 "지난해에 이어 도시에 거주하는 직원들이 자녀와 함께 농촌체험활동에 참여하며 농촌의 소중함을 아는 유익한 시간을 가졌다"며 "향후에도 도농상생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