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세제개편 3대 방향, 일자리·소득재분배·재정확충"
김동연 "세제개편 3대 방향, 일자리·소득재분배·재정확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7일 "일자리 창출, 소득재분배 강화, 재정의 적극적인 역할을 위한 확충 등 크게 세 가지 방향으로 세제를 개편하겠다"고 밝혔다.

김 부총리는 국회에서 열린 당정협의에서 "당의 의견과 아이디어를 진지하게 검토한 뒤 내일 세제개편안을 발표하겠다"며 이렇게 말했다.

김 부총리는 "정부는 경제정책 방향에서 지속가능한 성장경제, 사람 중심 경제를 내세웠고 일자리·분배·성장이 선순환하는 구조를 만든다는 목표 아래 5년간 새 정부의 경제정책 비전을 제시했다"며 "지난번에 대통령과 국무위원, 당 의원들이 모여 정부의 주요 과제를 충실히 이행하기 위한 적극적인 재정 역할에 대해 많은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발겼다.

이어 "사회경제구조를 바꾸기 위한 의지 표현의 일환으로서 세제개편을 논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