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th 패밀리] 효성, 가족 친화형 직장 만들기 앞장
[With 패밀리] 효성, 가족 친화형 직장 만들기 앞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준 회장 "임직원 가족행복은 곧 경쟁력"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에 임직원 '자발적 참여'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효성이 화목한 가정을 위한 기업 캠페인에 앞장서고 있다.

효성은 임직원들의 행복한 삶과 의미 있는 직장생활을 위해 조직 활성화 프로그램 임산부 배려 캠페인, 임직원 참여 사회공헌활동 등 문화조성 등에 앞장서고 있다.

게다가 효성은 임직원들이 일과 가정을 조화롭게 병행하면서 근무 만족도를 높이고 업무 효율성을 향상할 수 있도록 가족 친화경영도 실시하고 있다.

조현준 회장은 "직원의 행복이 회사 성과의 밑거름이고 가정의 행복이 곧 효성의 경쟁력이다"라며 "직원의 행복이 곧 회사 발전을 위한 원동력이다"라고 말했다.

◆ 열정으로 하나 되는 팀, HOT(Hyosung One Team) 프로그램

효성은 원활한 팀원 간 소통을 바탕으로 조직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 'HOT(Hyosung One Team)'을 실시하고 있다.

2014년 처음 실행된 후 약 250여 개 팀이 HOT 프로그램을 통해 팀의 실제 모습을 진단하고 팀원들 스스로 만드는 실천사항들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효성그룹 전체를 대상으로 희망하는 팀에 한해 3단계로 진행된다.

1단계인 마음열기는 '나'와 ‘팀’이 함께 걸어온 길을 돌아보고 동행을 위한 마음의 준비를 한다. '소통과 성찰'의 단계인 2단계는 GWP 및 GWT(Great Work Team: 즐거운 나의 팀)에 대해 배우는 단계로 팀별 신뢰보고서에 대한 성찰 시간을 갖고 실천 아이디어를 제안한다. 마지막 3단계는 '재도약' 단계로 팀장과 팀원 협의 하에 GWT 선언문을 제작해 '팀 실천 다짐'을 만든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효성 임직원들은 "생각지도 못했던 부분에 대해 팀원들의 생각을 허심탄회하게 공유할 수 있어 의미 있었다"며 "함께 일하는 사람들의 행동과 사고방식에 대해 이해를 넓히고 배려할 방법을 배웠다"라고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 GWP(Great Work Place) 위한 노력 햇수로 5년째…다양한 프로그램 지속실시

효성은 2013년 GWP 선포식을 하고 일하기 좋은 기업을 구축하기 위해 전사적인 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각 사업부는 신뢰, 자부심, 동료애를 중심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실행함으로써 신나게 일할 수 있는 문화를 정착, 높은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섬유 PG는 경영현황 등을 현장직원들과 공유하는 시간을 늘려 일방적인 전달이 아닌 서로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늘려왔다.

우수사원에게는 해외 공장을 견학할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각 사업장에 대한 이해를 높일 뿐만 아니라 효성에 대한 자부심도 함양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산업 자재 PG는 2014년부터 동료들에게 평소 전하지 못했던 감사 인사를 전하는 '칭찬 릴레이'를 실시하고 있다.
 
현장에서는 직급별 간담회, 업무 공유 간담회 등을 정기적으로 실시함으로써 직원들 사이의 업무 현황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있다.

이 밖에도 팀별 문화회식, 동아리 활동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함으로써 구성원 간의 배려와 소통을 확대, 일하기 좋은 기업 문화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임직원 가족의 행복도 곧 효성의 경쟁력…다양한 가족친환경영제도

효성은 우수한 환경과 질 높은 보육을 제공함으로써 어린이집에 자녀를 맡긴 임직원들이 안심하고 일에 집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효성은 본사와 창원공장, 효성ITX에 효성어린이집을 개원해 현재 운영 중이다.

특히 여성 직원의 비율이 높은 IT 전문 계열사인 효성ITX는 임산∙출산 직원을 위한 전용 휴게실과 의무실을 만들고, 유연근로제, 시간제 일자리, 선택적 일자리 등 다양한 근로제도를 도입했다.

그리고 효성ITX는 출산 휴가와 육아 휴직을 포함해 최장 1년 3개월간 사용할 수 있는 기업 문화를 확립해 경력 단절을 막고, 휴직 종료 이후에는 100% 복귀할 수 있도록 보장하고 있다.

인사평가에서도 출산∙육아 휴직으로 인한 불이익이나 팀 내 갈등 없도록 인사 시스템을 마련해 두고 있다. 또한, 각 분야의 여성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효성ITX는 2016년 유연근무제, 자녀 출산 및 육아 지원 등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기관에 대해 여성가족부가 인증을 부여하는 '가족 친화인증'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2016년 일·가정 양립 우수기업 유공 포상식'에서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받기도 했다. 효성ITX는 임신∙출산 휴가를 이용하는 직원들이 매년 300여 명에 달하고, 관리자의 80% 이상을 여성 직원이 차지할 만큼 성공적인 가족 친화 경영을 통해 여성 인재 육성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 자부심 함양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에 임직원 직접 참여

산업 자재 PG(Performance Group: 사업 부문)에서는 조현상 산업 자재 PG장(사장)의 제안으로 2012년부터 중증장애아동 요양시설 '영락애니아의집'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중공업PG 임직원들도 지적장애 특수학교인 서울정문학교 학생들의 나들이 활동을 정기적으로 돕고 있다.

2007년부터 10년간 총 80회 이상에 걸쳐 2000여 명의 중공업 PG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학생들의 사회적응력 향상을 위해 진행되는 놀이동산, 문화공연, 직업체험 등의 현장체험학습을 지원하는 등 따뜻한 동행을 함께 하고 있다.

효성은 2015년부터 지역사회 가꾸기 목적으로 '사랑의 명학마을 가꾸기'를 승격자 교육 과정에서 진행하고 있다.

애초 이 프로그램은 승격자들에게 효성의 경영방침 중 하나인 사회공헌 활동 강화를 상기시키기 위한 것이 목적이었으나 긍정적인 반응이 많아 첫해 50여 명의 차장들을 대상으로 벌였던 기존 방식에서 지난해 승격자 830여 명 전원이 참가토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