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브리 전시회부터 오케스트라까지"…에어서울, 탑승객 혜택 확대
"지브리 전시회부터 오케스트라까지"…에어서울, 탑승객 혜택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에어서울

[서울파이낸스 박윤호 기자] 에어서울이 서울(인천)~일본 노선 탑승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문화와 예술을 함께할 수 있는 여행지 별 혜택을 준비했다고 13일 밝혔다.

먼저 인천~나가사키 노선 탑승객에게는 나가사키에서 개최되는 '지브리 대 박람회' 입장권을 제공한다.

지브리 대 박람회는 '이웃집 토토로',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하울의 움직이는 성' 등 한국에서도 큰 사랑을 받은 세계적인 애니메이션 작품을 제작한 스튜디오 지브리가 설립 30주년을 맞아 특별히 기획한 전시로, 오는 15일 일본 규슈지역을 통틀어 나가사키에서 역사적인 첫 지브리 박람회가 개최된다.

입장권은 오는 15일부터 6월25일까지 에어서울의 인천~나가사키 노선 탑승객 1000명에게 선착순 제공된다.

또한, 인천~시즈오카 노선 탑승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내달 27일에 시즈오카에서 개최되는 '시즈오카 심포니 오케스트라(시즈오카교향악단)' 연주회 티켓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이벤트는 오는 19일까지로, 에어서울 공식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를 통해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당첨자 5명에게는 세계적인 한국인 첼리스트 문태국이 펼치는 모차르트, 하이든, 베토벤 연주를 감상할 수 있는 시즈오카 심포니 오케스트라(시즈오카교향악단) 공연 티켓이 1인 2매씩 주어진다.

관련 자세한 내용은 에어서울 홈페이지 및 공식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