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신한생명)

[서울파이낸스 서지연기자] 신한생명은 디지털 스마트창구를 개편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트렌드를 반영한 사용자환경(UI/UX)을 적용하고, 콘텐츠를 단락화해 가독성을 높였다. 자연스러운 화면전환과 제스처 기반의 인터페이스도 제공한다.

고객 맞춤형 알림 서비스 기능을 탑재했다. 고객이 원하는 계약관리와 보험거래내역 등의 이벤트가 스마트폰의 알림 기능을 통해 안내된다. 스마트폰에서 알림 안내된 내용은 원터치로 업무처리 화면으로 한 번에 연결된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이번 '디지털 스마트창구' 앱 개편은 당사 고객패널단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심플한 UI/UX 적용과 적절한 인터렉션을 구현하는 등 더욱 편리하게 접근하고 이용할 수 있게 개선했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스마트창구 이용고객이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생활밀착형 서비스와 편리한 비대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도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